SK채용 공식블로그

SK바이오팜 전략투자팀 입사 비결이 여기에! 다 들어와~

SK바이오팜 Careers Journal 채널 개설 이래로 인터뷰를 통해 다양한 직무들을 보여드렸는데요, 직접적으로 채용과 관련 있는 부서인 HR, 그리고 신약 개발을 담당하는 NR, OR팀과의 인터뷰를 통해 각 직무에 대해 보다 자세히 알아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모두 재미있게 읽고 오셨나요?

이번 포스팅에서는 SK바이오팜의 신성장 동력 발굴을 위해 다양한 일을 도맡아 하고 있는 전략투자팀에 대해 알아보려고 합니다. SK바이오팜의 Global투자본부 전략투자팀에서는 투자기회의 모색 및 분석을 통해 투자 의사결정을 한다고 하는데요, 전략투자팀 신입사원 최보경님께서 인터뷰에 참여해 주셨습니다. SK바이오팜에 입사하게 된 과정이 아주 생생하게 담긴 이번 직무 인터뷰, 지금 함께 보시죠!

SK Careers Editor 이소윤 

 

 

 

 

 

안녕하세요, SK바이오팜 Global투자본부 전략투자팀 신입사원 최보경입니다. 대학교 졸업 후 긴 여정 끝에 드디어 원하던 직무와 회사에 입사하게 되어 정말 행복합니다.

저도 불과 몇 달 전까지만 해도 취준생이었기 때문에 이 글을 읽으며 고생하고 있을 많은 분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습니다!

 

 

 

전략투자팀은 전사의 중장기 전략 중에서 Inorganic 전략을 Execute하는 팀입니다. 투자기회를 모색하여 기업실사(Due Diligence) 및 가치평가(Valuation) 수행, 주요 바이오텍 제품의 재무적/비재무적 분석을 통해 투자 의사결정을 하고 바이오/제약 Market Intelligence 확보, 미래 유망 기술 조기 탐색 등 우리 회사의 신성장 동력을 발굴하기 위해 다양한 일을 하고 있습니다.

예를 들어, 글로벌 헬스케어 VC 회사와 함께 추진한 Open Innovation Fund SI(전략적 투자자)로서 유망한 Early Stage 기술을 초기에 확보하는 것이 저희 팀에서 하고 있는 일 중 하나입니다.

 

 

 

취업준비의 꽃은 면접이라고 생각하는데요, 크게 직무와 인성으로 나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직무 측면에서 가장 도움이 되었던 활동으로는 다수의 전략 컨설팅 인턴 경험, 잠깐이었지만 많이 배울 수 있었던 증권사 리서치센터에서의 경력, 그리고 미국 공인회계사(AICPA) 시험을 준비했던 경험을 뽑고 싶습니다.

먼저, P&L Forecast와 같은 업무를 할 때 시장 분석, 시장 점유율 예측 등 여러 가설을 세우고 검증하는 과정을 거치게 되는데요, 컨설팅 인턴 경험이 큰 도움이 됐습니다.

시장 모니터링의 경우, Eikon과 같은 Financial Analysis Software 활용이나 거시경제 지표 등을 보는 방법을 배울 수 있었던 증권사에서의 경험도 큰 도움이 됐습니다.

또한, 학부 시절 경영학을 전공하지 않았기 때문에 AICPA 취득을 위해 재무회계, 원가관리, 재무관리, 상법 등의 과목을 공부했던 경험이 Valuation같은 업무에 많은 도움이 됐습니다.

 

SK바이오팜뿐만 아니라 여러 회사의 면접전형에서 직무관련 PT 과제가 주어지는데요, 이때를 위해 직무 역량을 미리 쌓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더불어 PT 면접에서는 단순히 과제를 잘하는 사람만을 뽑는 것이 아니라, 노력과 열정을 보기도 하기에 어려운 과제가 주어져도 일단 열심히 도전하는 모습과 직무 관련 과거 활동을 통해 직무에 대한 관심도를 어필하는 것이 큰 도움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인성 측면에서는 Teamwork Communication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팀내 협업뿐만 아니라 사내 유관 부서나 외부 협력사와도 함께 일하기 때문에 채용 과정에서 단골질문으로 여러 사람들과의 협업 경험, 갈등 해결 경험 등을 확인하는 것 같습니다. 저는 대학생활 중 취업과 관련 없는 취미(ex. ) 관련 동아리나 봉사활동에서의 경험을 소통능력과 팀워크로 연관 지어 풀어냈습니다. 그러니 취직과 별개로 소신껏 대학생활을 즐기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취업 시, “전공과 직무/산업의 연관성과 관련하여 비상경 인문계 전공자에게 특히 고민이 될 것 같은데요, 저 역시 학부 때 국제학을 심화전공했기 때문에 전공 관련 질문을 준비할 때 많은 고민이 있었습니다.

 

세상에 쓸데없는 배움은 없다고 생각하기 때문인지 제 전공인 국제학이 전략투자 직무 수행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쳤다고 생각합니다. 저희 팀은 해외투자가 중심이기 때문에 국제경영, 국제금융, 국제경제 등에 대한 이해가 유익하게 작용했습니다. 또한, 국제관계, 국제개발 관련 지식과 관심은 제약/바이오 산업에 많은 영향을 끼치는 국가별 보건정책 등 다양한 해외 정책들의 동향 파악에도 많은 도움이 됐습니다.

그래도 특정 직무와의 연관성이 상대적으로 더 높고/낮은 전공이 있기 마련인데요, 바이오/제약 관련 신기술을 검토할 때 Science를 많이 알면 좋기 때문에 생물학, 약학 전공자가 직무 수행에 유리한 점이 많을 것 같습니다. 저는 퇴근 후에도 산업 관련 서적을 읽고 공부하고 있는데, 이런 노력을 통해 어려움을 충분히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믿습니다.

취업준비 단계에서는 전공이 산업이나 직무와 연관성이 높지 않더라도 이를 보완하기 위한 노력을 보여준다면 크리티컬하지 않을 것 같습니다.

 

 

 

모든 사람은 특별하고 뛰어납니다. 각기 다른 재능과 장점이 있고, 각자에게 알맞은 속도는 다르다고 생각합니다. 취업준비를 하면서 가장 힘든 순간 중 하나는 특정 전형에서 불합격했을 때인 것 같은데요, 한 회사의 서류 결과, 인적성 결과, 혹은 면접 결과 하나가 자신의 가치를 증명하거나 정의하지 않는다는 것을 잊지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 해당 전형에 합격한 사람이 자신보다 우수해서 합격한 것도 아니고, 자신이 부족해서 불합격한 것도 아니기에 자책하실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상대적인 것(ex. 특정 회사 전년도 최종 합격자의 최하위 영어 성적)이 아니라 자신만의 절대적인 목표(ex. 어디에 있더라도 스스로 만족할 수 있는 최고 수준)와 방향성을 갖고, 이를 이루기 위한 자기개발과 성장에 집중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SK바이오팜은 좋은 사람들이 많아서 웃음이 끊이질 않는데요, 입사를 꿈꾸며 이 글을 읽고 계신 분들과도 함께 웃으며 같이 일하는 날이 오면 좋겠습니다! 화이팅! 

 

 

 

 

 

SK바이오팜 전략투자팀에 입사하기까지, 어떤 마음가짐과 노력으로 대학 생활을 보냈는지에 대한 진지한 답변들을 들어볼 수 있었던 인터뷰였습니다. 특히 취준생들에게 사려 깊은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주신 것이 기억에 남았던, 따듯한 시간이었습니다! 인터뷰를 통해 자신의 경험을 공유해주신 전략투자팀 최보경님께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다음 포스팅에서도 SK바이오팜에 대한 Careers Journal만의 생생하고 유익한 이야기들을 계속해서 들려드릴 예정이니 놓치지 마세요!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