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채용 공식블로그

포켓몬 GO로 세계가 들썩! (feat. 속초 후기 공개)

속초시가 난리났다. 지난주 속초행 버스가 모두 매진되는 진풍경이 펼쳐졌다. 그 원인은 바로 세계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게임 ‘포켓몬 Go’ 때문. 한국은 ‘포켓몬 GO’의 서비스 지역에서 제외됐는데, 강원도 속초 일부 지역에서 ‘포켓몬 Go’가 서비스 된다는 소식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퍼지면서 지금과 같은 웃지 못할 상황이 벌어진 것. 도대체 ‘포켓몬 Go’가 뭐길래? 그 현장 속으로 에디터가 직접 속초에 다녀왔다.

 

SK Careers Editor 이천

 

 

 


<피카츄 넌 내꺼야!>

 

 

 ‘포켓몬 GO’가 뭐길래?

 

 

<2014년 구글의 만우절 영상>

 

지난 2014년 4월 1일(만우절), 구글에서 영상 하나를 공개했다. 구글 맵을 이용한 '포켓몬 챌린지'였다. 이 영상은 큰 호응과 함께 많은 사람들의 관심과 흥미를 끌었다. 위의 영상이 당시 공개되었던 영상인데, 이 영상은 iOS와 안드로이드 기반으로 새롭게 출시될 구글 맵에서 전세계를 배경으로 포켓몬 챌린지가 가능하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실제 게임 화면을 그대로 옮겨놓은 것 같은 높은 퀄리티의 영상으로, 많은 사람들이 이것이 실제 출시될 게임이라고 믿기도 했다. 하지만 이 영상은 구글의 엄청난 스케일의 만우절 장난이었다.

아니, 장난인 줄만 알았다.

 


<닌텐도에서 발표한 포켓몬 GO 영상>

그로부터 1년 반이 지난 2015년 9월 10일, 닌텐도가 신사업 전략 발표회에서 증강현실을 이용한 포켓몬 게임인 '포켓몬 GO'를 발표했다. 

'포켓몬 GO'의 트레일러를 보면 전체적인 게임 방식이 기존 구글에서 발표한 '포켓몬 챌린지' 영상과 유사한 것을 발견할 수 있다. 이 영상 또한 발표 된지 이틀 만에 200만 조회수를 넘기며 많은 유저의 관심을 받았다.
 '포켓몬 GO'의 제작사인 'NIANTIC'은 구글 어스 공동 제작자인 존 행크(John Hanke에) 의해 설립된 구글의 유닛회사다. 구글의 만우절 장난이 현실이 되어버린 것.

 

포켓몬 GO는 7월 6일 뉴질랜드와 호주 지역에 우선으로 서비스를 오픈했다. ‘포켓몬스터’ 의 인기와 명성을 반영하듯, ‘포켓몬 GO’ 는 출시 단 하루 만에 앱 스토어 최고 매출과 무료 부분 1위를 차지했다. 또, 엄청난 수의 사람이 몰려 서버가 작동하지 않는 문제가 발생할 정도로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다. 이후 7일 미국을 시작으로 13일에는 독일, 14일에는 영국 등 유럽 일부 국가에서 플레이를 할 수 있게 되었다. 16일에는 유럽 대부분의 국가에서 출시되며 인기 고공행진을 이어갔다.

 

한국은 공식적인 서비스 오픈지역은 아니다. 하지만 12일 오후, 강원도 속초와 울릉도 일대에서는 ‘포켓몬 GO’ 를 플레이 할 수 있다는 고급 정보가 전해지면서 국내 ‘포켓몬 덕후’ 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NIANTIC’은 마름모 모양으로 지도를 구분한다>

 

실제로 ‘포켓몬 GO’ 는 ‘NIANTIC’의 지도 구분 방식에 의해 속초와 울릉도 지역이 플레이 가능 지역에 포함됐다. 속초에서 ‘포켓몬 GO’ 를 플레이 할 수 있음이 속속 확인되면서, 속초는 네티즌들 사이에서 ‘태초마을’이라 불리며 성지로 떠올랐다. 수많은 게이머들이 ‘포켓몬 GO’를 플레이 하기 위해 몰리면서 속초로 가는 고속버스의 표가 매진되는 기현상이 벌어졌으며, 지역 상인들은 기회를 놓치지 않고 ‘포켓몬 GO’ 를 적극적으로 홍보에 활용하는 모습을 보였다. ‘포켓몬 GO’로 때 아닌 관광 특수를 누리고 있는 속초, 그 현장을 들여다 보자.

 

속초시가 난리다 난리!

 

‘포켓몬 GO’는 GPS를 통해 플레이어의 실제 위치를 게임 속에 반영한다. 즉, 실제로 움직여야 게임 속 캐릭터가 움직이게 된다. (포켓몬 GO에 중독되면 다이어트가 절로....?!) 직접 ‘포켓몬 GO’를 즐기고자 하는 포켓몬 트레이너들이 속초로 모였다.

 

 

속초에서도 포켓몬이 자주 출현한다는 지역에 가면, 사람들이 스마트폰을 들여다보며 ‘포켓몬 GO’를 즐기고 있는 모습을 흔하게 볼 수 있다. ‘포켓몬 GO’에 포케스탑이라는 몬스터볼, 포션 등 아이템을 지급하는 타워와 배틀을 할 수 있는 체육관 시스템이 있는데 속초 엑스포와 속초 해변에 근처에 포케스탑과 체육관이 몰려있어서 많은 사람들이 특정 지역에 모여서 ‘포켓몬 GO’를 즐기곤 한다.


 

 

속초에 관광객이 몰리자 발 빠른 지역 상인들은 ‘포켓몬 GO’ 고객을 위한 맞춤형 마케팅을 진행하기도 한다. 게임을 즐기기 위한 Wifi 제공은 물론, 스마트폰 충전 등의 서비스로 ‘포켓몬 GO’ 트레이너들의 발걸음을 가게로 이끌고 있다.

 

특히 속초의 한 카페의 ‘알부화’라는 서비스가 인상적이었다. '포켓몬 GO’ 게임 속 포켓몬 알을 부화시키기 위해서는 2km/5km/10km를 이동해야만 한다. 카페는 이를 이용해 퍼스널 모빌리티를 타고 이동하며 ‘알까기(?)’를 대신 해주는 서비스를 제공했다. 바로 알바 업계를 강타한 ‘알까기 알바’다.

 

<자칭 '이박사'로 나선 속초시장 이병선>

 

속초시에서도 이런 분위기에 동참했다. ‘포켓몬 GO’를 즐기기 위해 전국에서 몰려드는 이용객들의 편의 제공을 위한 ‘포켓몬 GO 전략•지원 사령부’를 설치 운영하고 있는 것. 게임 이용객들을 지원하기 위해 상황실 등의 행정용어를 게이머들에게 익숙한 사령부라는 용어로 바꾸고 속초시장의 총지휘아래 부시장을 중심으로 전략•지원 사령부를 구성해 운영하기로 . 속초 시장도 시장실에서 포켓몬을 잡으며 자칭 ‘이박사’로 속초시를 홍보하기 위해 열심히 활동 중이다.

 

 

방학을 한가롭게 보내고 있는 그대, 이번주 속초 여행을 계획하고 있다면 포케스탑, 알부화, 다양한 포켓몬 포획 등 ‘포켓몬 GO’를 보다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돕는 퍼스널 모빌리티를 추천한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