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채용 공식블로그

클래식 어렵지 않아요. 당신의 품격을 높여줄 클래식 한 스푼!

‘클래식은 어렵고 지루하다..?’ 여러 편견과 무관심으로 대학생들과는 동떨어져 있는 듯한 음악 장르인 ‘클래식’. 하지만 사실 클래식 음악은 쉽고 재미있고, 게다가 곡에 따라 심신을 안정시키는 효과까지 있다는 말씀! 이제부터 클래식 마니아, 정소영 에디터를 따라 쉽고 재미있게 클래식 음악을 만나보자. 혹시 아는가, 훗날 클래식 제목을 맞추며 당신의 교양을 어필할 기회가 생길지?


SK Careers Editor 정소영

 

우리 생활과 밀접한 클래식
생각보다 클래식은 우리 생활에 가깝게 자리하고 있다. 드라마, 영화, 광고 등을 통해서다. 특히, 드라마 ‘베토벤 바이러스’나 ‘내일도 칸타빌레’ 등은 아예 클래식을 소재로 했으며, 드라마 ‘밀회’의 OST에는 유명한 클래식이 여러 곡 수록됐다.

 

SK텔레콤의 광고에는 로시니의 ‘윌리엄 텔 서곡’ 중 스위스 군대의 행진 부분이 삽입되었고, SK이노베이션 광고에는 림스키코르사코프의 ‘Le Sucre(꿀벌의 비행)’가 삽입되기도 했다. 영화에도 우리가 모르는 사이에 다양한 클래식들이 영화 스토리 전개의 긴박감 혹은 잔잔한 분위기 형성에 기여한다. 이처럼 클래식은 생각보다  쉽게 접할 수 있는 음악이라는 것을 알 수 있다. 
 

<왼쪽부터, 베토벤 바이러스(출처 : MBC공식 홈페이지)와 SK이노베이션 광고 중>

전문가의 CHOICE & 에디터의 BEST : 이럴 땐 이런 음악
이번엔 생활 속에 가까이 있는 클래식과 직접 만나볼 차례! 전문가들이 연구를 토대로 엄선한 음악, 그리고 그 중에서도 고민하는 여러분을 위해 에디터가 가장 추천하는 음악을 뽑아보았다. 음악은 인간의 마음에 직접적으로 울림을 주는 힘을 가지고 있다. 아름다운 하모니, 그리고 리듬이 인간 생활과 같은 생체리듬을 갖고 있기 때문이다. 이러한 원리를 일상생활, 특히 요즘과 같은 채용 시즌에 마인드 컨트롤을 위해 활용한다면 긴장감과 불안 해소에 큰 도움이 될 것이다.

 

 
 보로딘 : 이골공 중 폴로베츠인의 춤
 쇼팽 : 환상 폴로네즈 op. 61
 슈베르트 : 아르페지오네 소나타(제1악장)
 드뷔시 : 첼로 소나타(제1악장)
 비발디 : 사계 중 봄과 여름

 

에디터’s BEST : 보로딘의 ‘오페라 「이골공」 중 「폴로베츠인의 춤」’
‘춤’곡 답게 흥겨운 멜로디로 시작하는 이 곡은 러시아 음악가 보로딘의 오페라 ‘이고르공’의 곡 중 하나다. 반복되는 밝은 멜로디가 끝나면, 이윽고 나타나는 잔잔하고도 세련된 합창단의 목소리가 긴장된 마음을 풀어주는 듯하다. 
 


 브람스 : 환상곡 제4번, 교향곡 제4번(제1악장), 간주곡 op.117
 베토벤 : 교향곡 제9번
 말러 : 교향곡 제1번 거인(제1악장)
 차이코프스키 : 교향곡 제6번(제1악장)

 

에디터’s BEST : 베토벤의 ‘교향곡 9번 「합창」’
‘환희의 찬가’라고도 일컬어지는 이 교향곡은 4악장의 합창부분이 마치 승리의 기쁨을 표출하는 듯하다. 남들과 비교되어서, 혹은 실패를 했을 때 열등감에 마음이 힘들다면 교향곡 9번, 그 중에서도 4악장을 들으며 자신감을 찾을 수 있길 바란다.

 


 브람스 : 헝가리 무곡 제5번
 로시니 : 윌리엄 텔 서곡
 베버 : 마탄의 사수 서곡
 드보르작 : 현악 4중주 아메리카 2악장
 모차르트 : 교향곡 40번 1악장
 차이코프스키 : 호두까기 인형 중 작은 서곡

 

에디터’s BEST : 모차르트의 ‘교향곡 40번 1악장’
모차르트의 교향곡 중 가장 사랑 받는 곡 중 하나인 ‘40번 1악장’은 경쾌하기보다는 세련되고 절제된 선율로 시작된다. 반복되면서 점점 정점을 향해 달려가는 이 교향곡은 밝음과 어두움을 동시에 갖추면서도 완결성을 갖춘 걸작이라고 할 수 있다. 집중이 필요할 때 ‘너무 밝지 않지만 너무 잔잔하지도 않은’ 모차르트의 이 곡으로 할 일을 무사히 마무리할 수 있길 바란다.

 


 베토벤 : 비창 2악장
 사티 : 짐노페디
 드뷔시 : 기쁨의 섬
 라벨 : 물의 유희
 쇼팽 : 화려한 대왈츠

 


에디터’s BEST : 에릭 사티의 ‘짐노페디’
잔잔하면서도 아름다운 선율의 짐노페디는 사티의 대표적인 곡으로 손꼽힌다. 화려한 장식음이나 기교가 없어도 사티는 곡 안에서 그만의 독특한 분위기를 만들어내기로 유명하다. 특히, 짐노페디는 들을 수록 신비하고 아름다운 매력을 느끼게 되는 곡으로 바쁜 하루 속에서 잠시 소소한 휴식을 취하기에 그만이다.


 
 헨델 : 수상음악 중  「Alla Hornpipe」
 요한슈트라우스 1세 : 라데츠키 행진곡
 모차르트 : 호른 협주곡 제1번 라장조 제1악장
 모차르트 : 풀룻과 하프를 위한 협주곡 다장조 제3악장
 그리그 : 페르귄트 중 「아침」
 드보르작  : 유모레스크
 베토벤 : 터키 행진곡
 이바노비치 : 도나우 강의 잔물결
 엘가 : 사랑의 인사
 비제 : 카르멘 모음곡 중 「제1번 전주곡」

 

에디터’s BEST : 헨델의 ‘수상음악 중 「알라혼파이프」’
이 곡은 '바로크 음악은 고리타분하다'라는 편견을 단번에 깰 수 있는 경쾌한 곡이다. 이곡과 함께라면 ‘5분만 더’ 자고 싶은 아침을 상쾌하게 열 수 있다. 지치는 하루의 시작을 조금 색다르게, 그리고 활기차게 보낼 수 있을 것이다.


※ 참 고 문 헌
•해문출판사, 머리가 좋아지는 음악활용법, 1984.
•세광음악출판사, 혼자서 할 수 있는 음악요법, 1989.
•세광음악출판사, 스트레스 시대의 음악건강법, 1990.
•음영사, Record Forum, 1998.

 

부록: 어디서 들을 수 있나요?
- 까칠한 클래식 : 자유로운 클래식 공간을 표방하는 사이트로서, 음원의 저작권이 지난 클래식들을 업로드하여 자유롭게 다운로드 받을 수 있게 해 놓았다. 그 밖에도 공연 소식이나, 칼럼, 음원 요청도 받고 있으니 클래식을 좋아하거나, 입문하고 싶은 사람들에게 추천한다.


- 전남중등음악사랑연구회 : 전남지역에서 활동하는 교사들의 노력으로 운영되는 음악 연구 사이트다. 클래식 연주곡뿐 아니라 가곡, 오페라, 우리 전통음악까지도 감상할 수 있으며 음악을 접하기 전 알아야 할 기본적인 음악 이론도 같이 배울 수 있다.

 

지금까지 우리 생활과 가까이에 있는 클래식, 그리고 입문자들을 위해 직접적인 추천까지 함께해 보았다. 그러나 클래식을 진심으로 좋아하고 즐기기 위해선, 자신만의 스토리가 곁들어 지는 것이 중요할 것이다. 여러분도 클래식을 들으며 얻는 경험으로 본인만의 '인생 클래식’을 만들어 보길 바란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